국민연금 개혁, 지독한 각자도생의 논리

국민연금을 개혁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크다. 신임 대통령 인수위에서 이미 여러 번 언급했고, 지난 대선에선 진보정당의 후보가 주요 공약으로 내세우기도 했다. 일부 진보단체도 이것을 ‘불편한 진실’이지만 수용해야 한다고, 고뇌에 차서 주장한다. 언론도 불을 지피려는 눈치다. 올해 국민연금의 재정 건전성 평가를 시…

기사 더보기